광학현미경

'저온전자 현미경 관찰법' 개발 3명, 노벨화학상 영예 / YTN

페이지 정보

작성자 YTN news 작성일17-10-04 00:00 조회7회 댓글0건

본문



이른바 '저온전자 현미경 관찰법'을 개발한 학자 3명이 올해 노벨화학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자크 뒤보셰 스위스 로잔대 명예교수, 요아힘 프랑크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 리처드 헨더슨 영국 케임브리지대 교수 등 3명을 2017년 노벨화학상 공동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저온전자 현미경이란 세포나 수용액에 존재하는 생체 고분자를 초저온 상태로 유지한 채 자연적인 상태로 관찰하는 기구입니다.

노벨위원회는 이들이 "신약 개발과 신체화학을 이해하는 데 결정적으로 이바지했다"고 평가했습니다.

올해 노벨상 부문별 상금은 900만 크로나, 약 12억7천만 원입니다.

이번 화학상 수상자 3명은 각각 상금의 3분의 1씩 받게 됩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4_20171004224825735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23건 10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edsj.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