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08BL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동다방 조회 4회 작성일 2021-01-25 00:02:55 댓글 0

본문

[단독] "코웨이 다른 모델에서도 금속가루" 추가 피해 정황 / YTN (Yes! Top News)

[앵커]
얼마 전 중금속이 나와 리콜조치된 얼음정수기 외에 코웨이의 또 다른 제품에서도 금속 가루가 나온다는 불만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해당 소비자들 역시 법률대리인을 통해 집단 소송까지 준비하고 있지만, 회사 측은 리콜 모델과 전혀 다른 구조라고만 말할 뿐 제대로 설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차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주부 박 모 씨는 얼마 전 '니켈 정수기' 뉴스를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석 달 전 자신이 쓰던 정수기 모델에서도 반짝거리는 금속 가루가 나와 곤욕을 치렀기 때문입니다.

[얼음정수기 소비자 : 청소 불량이라고 생각하고 코디 다시 불렀는데 청소를 깨끗이 했음에도 물을 받아 다시 열어봤더니 (가루가) 또 생긴 거예요. 코팅돼 있던 막들이 하나씩 떨어지고 있더라고요.]

박 씨의 정수기는 CHPI-08BL로 리콜된 모델과 종류는 달랐지만, 정수기 뚜껑을 열어보니 문제가 됐던 부품인 증발기의 도금이 벗겨져 있습니다.

작동 버튼을 누르니 증발기에서 만들어진 얼음이 떨어져 내려오면서 녹슨 도금 가루도 얼음통으로 함께 떨어져 나옵니다.

담당 코디는 얼음 제조 과정 자체에 문제가 있다고 설명합니다.

[담당 코디 : 도금이 녹슬어져 있었고 그것 때문에 교체 받으라고 안내해드렸는데…. 히터 방식이라는 건데 히터 방식에서 얼음 떨구는 방법을 순간적으로 고온 가해서 한다고 하면 충분히 그럴 수 있지 않을까….]

이뿐만 아니라 CHP-280L, CPI-520L 등 다른 코웨이 얼음정수기 모델을 사용하는 소비자들도 피해를 주장하고 나섰습니다.

[얼음정수기 소비자 : 기사님이 어떤 물질이냐고 하니까 지국장인가, 그분에게 확인해 봤느냐고 물어보니까 그게 논란된 것과 같은 거라고 하더라고요.]

코웨이 측에서는 해당 모델들은 리콜 모델과는 구조가 달라 문제가 없다고 해명했지만, 일부 피해를 주장하는 소비자들에게 위약금도 물지 않고 교체해준 사실이 취재 결과 드러났습니다.

[코웨이 관계자 : 원천적으로 다른 재질이라서 그런 문제가 아니라 아예 냉수순환 방식 등 원천적으로 다른 구조예요.]

산업통상자원부에서는 현재 리콜된 3개 모델에 대해서 정밀 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

코웨이 측이 소비자들을 외면하는 동안, 또 다른 모델에 대한 피해자들 역시 집단 소송을 준비하며 니켈 정수기 논란은 더욱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 (중략)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2_201608160502143170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영상] 한일전기가 선보인 다용도 음식물탈수기

한일전기가 추석 대량의 명절 음식물쓰레기를 놓고 고민하는 주부들을 위해 숯코팅 다용도 음식물탈수기 'FD-08BL'를 출시했다. \r
\r
이 제품은 겉뚜껑과 속뚜껑, 안전덮개를 채용했고 안전브레이크 시스템을 내장해, 뚜껑이 열림과 동시에 안전브레이크가 작동하며 자동으로 멈춰진다. \r
\r
스테인리스 강판 재질의 탈수통은 착탈식이어서 내용물 추출과 청소 관리가 용이하고 숯 코팅으로 위생적일 뿐 아니라 유해물질 흡착과 살균, 원적외선, 음이온 방사에 효과가 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r
\r
한일전기 다용도 음식물탈수기는 음식물쓰레기 물기를 탈수시켜주는 기본적인 기능 외에 행주 또는 부피가 적은 아기의 세탁물을 탈수할 수 있는 '짤순이' 기능으로도 사용 가능하며 한약재를 짜거나 오이지, 나물요리, 만두 속을 준비할 때도 유용하다.

[단독] "코웨이 다른 모델에서도 금속가루" 추가 피해 정황 / YTN (Yes! Top News)

[앵커]
얼마 전 중금속이 나와 리콜조치된 얼음정수기 외에 코웨이의 또 다른 제품에서도 금속 가루가 나온다는 불만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해당 소비자들 역시 법률대리인을 통해 집단 소송까지 준비하고 있지만, 회사 측은 리콜 모델과 전혀 다른 구조라고만 말할 뿐 제대로 설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차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주부 박 모 씨는 얼마 전 '니켈 정수기' 뉴스를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석 달 전 자신이 쓰던 정수기 모델에서도 반짝거리는 금속 가루가 나와 곤욕을 치렀기 때문입니다.

[얼음정수기 소비자 : 청소 불량이라고 생각하고 코디 다시 불렀는데 청소를 깨끗이 했음에도 물을 받아 다시 열어봤더니 (가루가) 또 생긴 거예요. 코팅돼 있던 막들이 하나씩 떨어지고 있더라고요.]

박 씨의 정수기는 CHPI-08BL로 리콜된 모델과 종류는 달랐지만, 정수기 뚜껑을 열어보니 문제가 됐던 부품인 증발기의 도금이 벗겨져 있습니다.

작동 버튼을 누르니 증발기에서 만들어진 얼음이 떨어져 내려오면서 녹슨 도금 가루도 얼음통으로 함께 떨어져 나옵니다.

담당 코디는 얼음 제조 과정 자체에 문제가 있다고 설명합니다.

[담당 코디 : 도금이 녹슬어져 있었고 그것 때문에 교체 받으라고 안내해드렸는데…. 히터 방식이라는 건데 히터 방식에서 얼음 떨구는 방법을 순간적으로 고온 가해서 한다고 하면 충분히 그럴 수 있지 않을까….]

이뿐만 아니라 CHPI-280L, CPI-520L 등 다른 코웨이 얼음정수기 모델을 사용하는 소비자들도 피해를 주장하고 나섰습니다.

[얼음정수기 소비자 : 기사님이 어떤 물질이냐고 하니까 지국장인가, 그분에게 확인해 봤느냐고 물어보니까 그게 논란된 것과 같은 거라고 하더라고요.]

코웨이 측에서는 해당 모델들은 리콜 모델과는 구조가 달라 문제가 없다고 해명했지만, 일부 피해를 주장하는 소비자들에게 위약금도 물지 않고 교체해준 사실이 취재 결과 드러났습니다.

[코웨이 관계자 : 원천적으로 다른 재질이라서 그런 문제가 아니라 아예 냉수순환 방식 등 원천적으로 다른 구조예요.]

산업통상자원부에서는 현재 리콜된 3개 모델에 대해서 정밀 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

코웨이 측이 소비자들을 외면하는 동안, 또 다른 모델에 대한 피해자들 역시 집단 소송을 준비하며 니켈 정수기 논란은 더욱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 (중략)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2_20160816125700252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 

#FD-08BL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015건 4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edsj.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